• 맑음동두천 15.1℃
  • 맑음강릉 16.5℃
  • 맑음서울 16.5℃
  • 맑음대전 16.5℃
  • 맑음대구 16.2℃
  • 구름조금울산 17.2℃
  • 구름조금광주 16.9℃
  • 맑음부산 18.2℃
  • 맑음고창 16.8℃
  • 구름조금제주 16.9℃
  • 맑음강화 15.0℃
  • 맑음보은 16.6℃
  • 맑음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7.7℃
  • 맑음경주시 18.4℃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People

(뉴스아이즈) SBS ‘빅픽처패밀리’ 우효광이 통영의 낯선 섬 비진도에서 홀로서기에 도전했다.

13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되는 ‘빅픽처패밀리’ 4회에서는 아름다운 섬 비진도에서의 첫 출사를 무사히 마친 후 해산물을 구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우효광의 홀로서기 현장이 공개된다.

이 날 박찬호와 세정은 비진도에서 인생샷을 남기기 위해 아름다운 전망을 찾아 떠나게 됐다. 이에 박찬호는 떠나기 전 우효광에게 생일을 맞이한 세정을 위해 전복과 소라를 구해오라는 특급 미션과 함께 혼자 남겨질 막내 우효광을 위해 속성으로 ‘전복’, ‘소라’ 단 두 단어를 무한 반복하는 벼락치기 한국어 과외를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걱정 반 설렘 반의 마음으로 길을 나선 우효광은 낯선 길을 따라가다 드디어 인근 마을에 도착했다. 우효광은 마침 물질을 끝내고 돌아오는 해녀를 발견하고 “해녀~!”를 외치며 기쁜 마음으로 달려갔다. 하지만 뒤이어 우효광은 처음 보는 카리스마 해녀들의 터프한 모습에 당황하며 급기야 한국말을 잊어버리는 대위기에 봉착했다.

당황스러움도 잠시, 우효광은 ‘우블리’답게 깜짝 놀랄만한 특유의 친화력과 애교 작전으로 위기를 극복했다. 뿐만 아니라 긴장이 풀리자 중국에서부터 한국어 노트를 만들 정도로 열심히 갈고닦았던 우효광의 한국어 실력이 대폭발 했다고. 제작진에 따르면, 우효광은 “깎아주세요~”, “사랑해!” 등의 초특급 애교로 값비싼 전복·소라 흥정까지 해내며 형들의 걱정과는 달리 홀로서기에 성공했다. 카리스마 해녀들을 사로잡은 우효광의 애교 대작전은 어떤 모습이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살며, 찍고, 나누는, 인생샷’을 콘셉트로 따뜻한 마음과 시선을 가진 네 남자 - 차인표, 박찬호, 류수영, 우효광이 경남 통영에 빅픽처사진관을 열고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가 담긴 ‘인생샷’을 찍어주는 8부작 예능 프로그램 ‘빅픽처패밀리’는 13일 오후 6시 10분에 4회가 방송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