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8℃
  • 맑음강릉 10.0℃
  • 맑음서울 8.4℃
  • 구름많음대전 9.7℃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10.2℃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11.2℃
  • 맑음고창 8.6℃
  • 맑음제주 15.5℃
  • 맑음강화 7.4℃
  • 맑음보은 5.4℃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8.1℃
  • 맑음경주시 10.8℃
  • 맑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종합

대전시,‘안전·청결 공중화장실 만들기’본격 추진

몰카범죄 근절·청결 향상 위해 11일부터 시·구 합동점검
’19년 대전방문의 해 대비, 시설개선 및 상시 점검체계 구축



대전시가 2019년 대전방문의 해를 앞두고 5개 자치구와 함께  ‘안전·청결 공중화장실 만들기’를 본격 추진한다.


대전시는 11일부터 오는 22일까지 최근 2년간 미 점검 공중·개방화장실 75곳을 대상으로 관리실태 시-구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안전·청결 공중화장실 만들기’의 일환으로 실시되는 이번 합동점검은 화장실 청결·위생 상태와 이용 안전성, 시설물 파손여부, 휴지통 없는 화장실 추진상황, 편의용품 비치 및 장애인 편의시설 관리상태 등을 중점 점검한다.


공원관리사업소와 하천관리사업소, 한밭수목원 등 3개 사업소는 이번 점검과는 별도로 자체 점검반을 편성해 운영한다.




대전시는 특히 몰래카메라 성범죄 대책과 관련, 불법촬영 탐지장비를 활용해 설치여부를 점검하고 안심비상벨 작동상태도 중점 진단할 예정이다.


점검결과 개선사항에 대해서는 즉시 시정 조치하거나 최단 기간 내 정비를 완료하고, 민간 개방화장실에 대해서는 행정지도를 펼칠 계획이다.


대전시 김추자 환경녹지국장은 “안전하고 깨끗한 공중화장실문화는 도시의 이미지를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 라며 “내년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지속적인 환경개선 및 상시점검체계를 구축해 시민편의를 높이고 각종 범죄를 원천 차단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대전시는 공중화장실 내 범죄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심비상벨을 9월말 현재 243곳에 설치완료하고(시·구 관리 화장실 총450곳) 향후 확대할 예정이며, 불법촬영 탐지장비는 5개 자치구에 2억6600여만 원의 보조금 교부를 통해 자치구별로 구입, 활용할 방침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