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0.9℃
  • -강릉 25.5℃
  • 서울 21.9℃
  • 흐림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5.7℃
  • 흐림울산 23.8℃
  • 광주 24.3℃
  • 흐림부산 21.0℃
  • -고창 24.3℃
  • 구름조금제주 27.7℃
  • -강화 18.5℃
  • -보은 26.2℃
  • -금산 25.9℃
  • -강진군 22.7℃
  • -경주시 24.4℃
  • -거제 22.2℃
기상청 제공

종합



(뉴스아이즈) 충남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15일 당진시 순성면 갈산리 일원에서 벼 무논점파 직파재배 연시회를 개최해 지역 농업인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직파재배농가와 당진쌀농사연구회 회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연시회에서는 벼 직파재배 기술교육과 현장 연시를 통해 쌀 생산비 절감과 일손 부족 해결 방안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선보인 벼 무논점파 직파재배는 논에 직접 볍씨를 파종하는 방법으로, 기존의 직파재배의 단점인 입모의 안정성 확보와 잡초 완전 방제에 대한 문제점을 보완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직파재배는 파종부터 상자 쌓기, 못자리 관리, 이앙까지의 작업을 생략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종자를 소독한 후에 바로 직파하기 때문에 이앙법 대비 노동력은 35%, 생산비는 최대 8%까지 절감할 수 있는 미래형 생력재배 기술이다.

또한 센터에 따르면 쌀 수량성이나 품질 면에서도 이앙재배에 비해 전혀 뒤지지 않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센터 관계자는 “직파재배는 노동력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장점이 있지만 균평 작업과 초기 물관리 등 파종 후 입모관리가 중요하다”며 “앞으로 직파재배에 대한 사전 컨설팅과 직파재배 현장 기술지도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